요즘 정신 없이 바쁜 탓에 여유가 없어 항상 분주한 느낌이었는데…

오늘은 비가 와서 그런지… 조금 차분한 느낌이다.

 

방안에서.. 비를 보고 싶어 창문을 열었으나… 모기장에 맺힌 몇 방울의 물만 보일 뿐…

내리는 비는 잘 보이지 않는다.

 

어쨌든 비가 온다.

'나의 생각들 > 일상 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노트북 액정 파손- 그리고 교체....  (2) 2010.06.23
  (3) 2010.05.22
빗소리가 들리는 어느 밤..  (8) 2010.05.18
쓰디 쓴 물약의 기억  (5) 2010.01.17
스타벅스에서 레몬에이드를?  (0) 2009.10.09
풍선들 모아..  (8) 2009.09.17
Posted by 하늘높이!!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푸푸 2010.05.18 10:44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비가 온다 오누나~

  2. 오미자 2010.05.18 12:57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모기장이란말이지? 근데.. 멋지네. 이렇게 보니...ㅋ

  3. Favicon of http://pictura.tistory.com BlogIcon pictura 2010.05.18 16:32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소리로는 비가 전해졌을꺼에요. ^^

  4. Favicon of http://jusweet.tistory.com BlogIcon 패리 2010.05.19 12:11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모기장에 맺힌 빗방울이 인상적이네요
    모기장이 다른느낌으로 와닿네요^^