오랜만에 블로그에 글을 씁니다.

마지막 글이 5월 초에 푸푸 양이 만들어준… 케익 관련 글이네요. 근 50 일 만이네요.

저는 일 때문에 조금 바빴지만 뭐 나름 여러 가지 사건이 있었네요. 당분간 밀린 포스팅을 쭉 해야 할 것 같아요.

아직… 중국 천단 공원사진도 못 올렸는데…켁 그거 언제더라.. 흠…

어쨌든…

 

그리고 블로그를 오래 못썼던 핑계 하나 더..  노트북 액정이 이렇게 깨졌었어요. 흑

그래서 생돈 16만원이 날아갔지요. 아직도 왜 깨졌는지는 모르겠지만…

회사를 갔다 와서 집에 와 노트북을 여니… 이렇게 액정이 깨져 있었네요. 흑 T.T

 

어쨌든… 앞으로도 아주 널널하지는 않겠지만…

사진 또 올릴게요^^ ㅋㅋㅋ

 

바쁠 때는 트위터로^^ http://twitter.com/skylimit7

'나의 생각들 > 일상 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티스토리 모바일 페이지 설정...  (2) 2011.03.10
구름 사이로 맑은 하늘이...  (3) 2010.07.05
노트북 액정 파손- 그리고 교체....  (2) 2010.06.23
  (3) 2010.05.22
빗소리가 들리는 어느 밤..  (8) 2010.05.18
쓰디 쓴 물약의 기억  (5) 2010.01.17
Posted by 하늘높이!!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푸푸 2010.06.24 09:47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에잇! 액정은 왜 깨진거야